‘소원을 말해봐’ 기태영이 한소원의 생모가 차화연이라는 것을 눈치챘다.

27일 저녁 방송된 (주)신영이엔씨 제작 MBC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극본 박언희ㆍ연출 최원석) 76회에서는

 

신혜란(차화연)의 본명을 알게 된 강진희(기태영)가 그를 한소원(오지은)의 생모로 의심하기 시작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강진희는 우연히 장현우(박재정)의 어머니인 김추자(이덕희)에게 신혜란 본부장의 본명이 신혜란이 아닌 신민자라는

 

것을 알게 돼 의심을 갖기 시작했다.그리고 송석현(연준석)과 같이 키위 알러지가 있다는 한소원의 이야기에

 

더 큰 의심을 품기 시작해 직접 신혜란을 찾아갔다. 

신혜란은 아무 연락도 없이 불쑥 찾아온 강진희에게 “무슨 일이냐”고 물었고, 강진희는 “신민자씨 아십니까”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어 크게 당황하는 신혜란의 모습이 그려졌다. 

by 신영人 2014. 10. 28. 1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