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신영이엔씨 제작 MBC 저녁 일일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에서 한소원이 차화연의 친딸이라는 사실을 아는 것은

 

시간문제로 보인다. 지난  18일 밤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극본 박언희, 연출 최원석) 111회에서는

 

30년 전 신혜란(차화연)의 과거를 찾는 최회장(김영옥)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회장은 신혜란이 30년 전 딸을 버리고 시집을 온 사실을 알고 경악했다. 이어 최회장은 그의 친딸을 수소문했고

 

입양동의서에 있던 한준식이 손주 며느리 한다원(송유정)의 돌아가신 아버지라는 사실을 들었다.

이에 한다원을 신혜란의 친딸로 의심한 것도 잠시, 한소원(오지은) 또한 그의 친딸일 수 있음을 깨닫고 놀랐다. 

 

이어진 예고편에서 최회장은 “한소원이 그 애일 수도 있는거냐?”라고 계속 의심해 신혜란의 비정한 과거가

 

폭로될 날이 머지 않았음을 암시했다.

‘소원을 말해봐’는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되고 공금횡령범이라는 누명을 쓴 남편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종영까지 9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by 신영人 2014. 12. 22. 11:36
  • 황수민 2014.12.30 13:43 ADDR EDIT/DEL REPLY

    소원을 말해봐 배경음악 언제팔아요??

 

(주)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극본 박언희, 연출 최원석)가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4일 저녁 7시10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는

 

10.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 시청률인 9.8%보다 0.6%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다원(송유정 분)과 송석현(연준석 분) 부부가 서로의 오해를 풀고 더 끈끈해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SBS '사랑만 할래'는 9.8%, KBS2 '뮤직뱅크'는 3.0%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by 신영人 2014. 11. 17. 14:00

 

 

신영이엔씨 제작 MBC 일일연속극 '소원을 말해봐' 가 첫 방송 시청률 9.6%(TNmS 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닐슨 코리아 기준으로는 수도권 9.1%, 전국 8.6%다.

 

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는 두 새엄마와 두 의붓딸의 이야기로, 판이한 개성을 지닌 네 여자의 사랑과 모정을

 

그린다. 여기에 의문의 교통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남편이 공금 횡령범이라는 누명까지 덮어쓰자 남편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소원의 이야기가 더해져 드라마의 흥미를 높인다.

 

첫 회에서 오지은이 1인 시위를 벌이다 오열하며 열연을 펼쳐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회사 앞에서 울고 있는 소원(오지은)을 진희(기태영)가 발견하면서 두 사람의 사이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그려질지

 

주목된다. '소원을 말해봐' 시청자 게시판에는 "뜰 것 같은 드라마" "배우들의 연기력 좋아요" 등 칭찬 일색이었다.

 

첫 방송을 성공적으로 마친 '소원을 말해봐'는 매주 월~금 저녁 7시 15분에 방송된다.

by 신영人 2014. 6. 24. 17:51
  • 2014.06.24 17:5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MBC 새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가 다음 주 베일을 벗는다. 계모와 의붓딸의 인생 역경을 통해

 

모녀애에 대한 감동을 안기고 안방의 공감을 얻어낼 수 있을까.

20일 종영하는 '빛나는 로맨스' 후속 '소원을 말해봐' 측이 19일 서울 여의도동 63시티 3층 주니퍼홀에서

 

제작발표회를 열고 작품 홍보를 벌였다.

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는 '오자룡이 간다', '미스 리플리' 등을 연출한 최원석 감독과

 

'그래도 당신', '소금인형' 등을 집필한 박언희 작가의 작품이다.

 

제작진은 친딸과 의붓딸을 함께 키우며 실수와 반성과 고뇌를 반복하는 한 평범한 새엄마,

 

그가 인생 최악의 불행에 빠진 의붓딸과 함께 엮어가는 파란만장하고 감동적인 역경극복기를 통해

 

 피보다 끈끈한 세월의 힘으로 다져진 특별한 모녀애를 다룬다는 각오다.

의붓딸 한소원 역에는 오지은이 그의 계모 이정숙 역에는 김미경이 나섰다.

 

이외 한소원의 이복동생이자 이정숙의 친딸인 한다원(송유정 분)이 한 가정을 이룬다.

 

여기 강진희 역의 기태영이 가세해 한소원의 성공과 사랑에 함께 한다. 

 

제작발표회에서 오지은과 기태영, 김미경, 차화연 등 주요 출연진은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고 남다른 각오도 밝혔다.

특히 오지은은 "다소 자극적인 에피소드들이 있어서 혹시 막장이라고 생각하시면 어쩌나 걱정스럽기도 하지만

 

아마 재밌게 봐주실 거 같다"며 막장 코드에 대한 우려를 잠재웠다. 또 기태영은 "이번 역할은 한소원 씨만 챙기면

 

 되는 좋은 남자다. 제가 원래 한 여자만 챙기는 건 자신 있다. 그런 면에서 즐겁게 즐길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고 밝히며 긍정 에너지를 내뿜었다.

늘어나는 이혼만큼 재혼도 늘어나는 우리 현실에서 자신이 낳지 않은 자식을 길러야 하는 '새엄마'도

 

늘어날 수밖에 없는 상황. 또 새엄마를 가진 딸들도, 아들들도 비례해 늘어난다. 그래서 '소원을 말해봐'는

 

이혼율이 높은 우리 사회에서 어쩌면 가까이 있을지 모르는 가정의 이야기, 또 내 가족의 사연을 그려낸다는

 

계획이다. 이것이 과연 드라마틱한 장치들과 어울려 얼마나 설득력 있고 재미있게 다가올지가

 

공감의 관건이 될 전망이다.

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는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예비 남편의 억울한 누명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한 여자의 성공 스토리를 그린 작품. 오지은 기태영 유호린 차화연 김미경 연준석 등이 출연한다.

 

'빛나는 로맨스' 후속으로 오는 23일 오후 7시 15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by 신영人 2014. 6. 19. 17:34

2014년 6월 19일 목요일~ 여의도 63빌딩 주니퍼홀!!

 

신영이엔씨 제작 MBC 저녁 일일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의 제작발표회가 있었습니다.

 

제작발표회 현장에는 최원석PD를 비롯해 배우 오지은, 기태영, 유호린, 차화연, 김미경, 연준석, 송유정, 이종수 등

 

명품 출연자들이 모두 참석해서 '소원을 말해봐'의 시작을 빛내주셨습니다.

 

 

-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 배우들이 모인 '소원을 말해봐' 출연진 -

 

 

- 소원을 말해봐의 두 주인공 '오지은'과 '기태영' -

연기면 연기, 외모면 외모, 어느것 하나 부족한게 없는 선남선녀의 만남으로

벌써부터 많은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는 오지은씨와 기태영씨.

두 사람이 만들어 낼 '소원'과 '진희'의 모습. 벌써부터 기대가 되네요.

 

 

 

- 2014년 하반기. 대한민국 저녁시간을 책임질 '소원을 말해봐'의 명품배우들과 감독님의 모습 -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 줄 김미경, 차화연 선생님.

주인공으로 소름 끼칠만한 연기력을 보여 줄 기태영, 오지은, 유호린씨.

조연으로 때론 재미를 때론 감동을 선사해 줄 이종수, 연준석, 송유정씨.

이런 명품 배우들이 만들어 나갈 신영이엔씨 제작 MBC 저녁 일일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립니다.

 

 

 

by 신영人 2014. 6. 19. 17:16

 

 

오는 23일 첫 방송 예정인 신영이엔씨 제작 MBC 일일연속극 ‘소원을 말해봐’(극본 박언희·연출 최원석·이재진)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는 의문의 교통사고로 식물인간이 되어버린 남편이

 

공금횡령범이라는 누명까지 쓰자 남편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소원의 이야기이다. 

메인 포스터는 주요 출연 배우들이 ‘마음으로 외치는 행복의 주문’이라는 말풍선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소원(오지은), 진희(기태영) 가운데 이현(유호린)이 자리해 삼각관계를 암시한다. 

일산드림센터에서 진행된 포스터 촬영에서 오지은은 컬러풀하고 발랄해 보이는 의상을,

 

기태영은 키다리 아저씨 느낌을 살리는 의상을 입고 포스터 촬영을 했다.

‘파란만장한 소원의 인생에 지니가 찾아온다면?’이라는 카피와 함께 한소원의 인생에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 줄

 

키다리 아저씨 강진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오지은, 기태영, 유호린, 차화연, 김미경, 연준석, 송유정 등이 총출동하는 ‘소원을 말해봐’는

 

오는 23일 오후 7시 15분에 첫 방송된다. 

by 신영人 2014. 6. 18. 15:41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