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이엔씨 제작 ‘소원을 말해봐’ 오지은이 첫 방송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23일 첫 방송된 MBC 새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에서 오지은의 미소부터 오열하는 모습까지

 

다양한 연기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오지은은 ‘소원을 말해봐’의 한소원 역으로 첫 방송부터 억울함에 울분을 토해내는 장면을 시작으로

 

소박하고 밝은 모습 그리고 귀여우면서도 털털한 모습까지 오지은은 타이틀 롤로서 손색없는

 

 넓은 스펙트럼의 연기력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압도했다.

한편, ‘소원을 말해봐’는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예비 남편의 억울한 누명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밝고, 당차고, 씩씩한 주인공 한소원의 성공 스토리를 그린 작품으로 매주 월~금요일 저녁 7시15분 MBC에서 방송된다.

by 신영人 2014. 6. 24. 11:27

 

 

남녀 주인공에 기태영·오지은 /박언희 작가·최원석 PD 합작 /모녀의 인생 역경 극복 담아

'빛나는 로맨스' 후속으로 방송될 신영이엔씨 제작 MBC 새 일일드라마

 

'소원을 말해봐' 남녀 주인공으로 오지은과 기태영이 각각 낙점됐다.

'소원을 말해봐'는 '그래도 당신', '소금인형', '하노이신부' 등을 집필한 박언희 작가와

 

'에어시티', '미스리플리', '오자룡이 간다'등을 연출한 최원석PD가 의기투합해 만든 작품으로 오는 6월 초 첫 방송 된다.

'소원을 말해봐'는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것도 모자라 공금횡령범이라는 누명을 쓴 남편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소원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평범한 새엄마와 인생 최악의 불행에 빠진 의붓딸이 함께 엮어가는

 

파란만장하고 감동적인 역경 극복기, 세월의 힘으로 다져진 특별한 모녀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낼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주말드라마 '스캔들'(MBC)에서 장은중 역으로 나왔던 기태영은 올해 영화 '한강블루스'와 예능, 광고 등

 

다양한 활동을 병행해 왔으며, 이번에 '소원을 말해봐'로 브라운관으로 돌아온다.

기태영은 남자 주인공 강진희 역을 맡았다. 태송푸드시스템의 알바사원이었던 강진희는 경영지원본부장으로

 

스카우트되어 식물인간 남편의 억울한 죽음의 진실을 밝히려는 여주인공 한소원의 든든한 지원군이 된다.

'스캔들'에서 장은중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줬던 기태영의 열연이 기대되는 강진희는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인물. 내면의 슬픔과 고통을 동시에 간직한 인물이지만 난관에 처한 소원을 은밀히 돕고 한 여자를 향한

 

지고지순한 사랑으로 자신의 상처를 지워나간다.

기태영은 "과거 마음의 상처를 간직한 남자가 한 여자를 만나 자신의 상처를 극복해나가게 된다. 사랑하는 여자의 옆을

 

지키는 것밖에 할 수 없는 강진희의 키다리아저씨 사랑에 큰 매력을 느꼈다"고 말했다.

기태영의 소속사 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감사하게도 많은 작품이 러브콜을 보내왔고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는 만큼 작품 선정을 신중히 했다"고 전했다.

기태영의 상대역인 오지은은 타이틀롤 한소원 역을 맡았다.

오지은은 지난 2006년 SBS 드라마 '불량가족'을 시작으로 '드라마의 제왕', MBC '이산', KBS '수상한 삼형제',

 

'웃어라 동해야' 영화 '쌍둥이들', '불신지옥', '평행이론'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력을 보여줬다.

오지은은 최근 종영한 OCN '귀신 보는 형사-처용'에서 강력계 여형사 하선우 역으로 나와 오지호와의 '오지커플',

 

'빙의된 1인 2역 연기', '전효성과의 교복 셀카', '먹방', '만취 연기' 등 많은 수식어와 이슈를 만들면서 연기력의

 

다양성을 또 한 번 인정받았다.

'소원을 말해봐'에서 오지은이 맡은 한소원 역은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예비 남편의 억울한 누명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어려움 속에서도 씩씩하게 순수하며, 밝고 당찬 긍정 캐릭터.

오지은의 소속사 가족액터스 양병용 대표는 "오지은이 '소원을 말해봐'의 타이틀 롤을 맡게 되어 매우 기쁘고

 

영광스럽다. 하지만 너무나 큰 역할이고 7개월이란 긴 시간 동안 촬영을 해야 해 우선 건강과 체력관리부터

 

신경 쓰고 있다"고 전했다. 양 대표는 이어 "오지은 또한 좋은 연기를 보여드리기 위해 캐릭터 분석과 연기 공부에

 

한창이다. 부족함 없도록 많은 준비를 하여 시청자와 팬분들께 사랑과 관심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고 말했다.

by 신영人 2014. 5. 20. 17:25
| 1 |